‘51세’ 김정난 “새벽 4시에 일어나서 기다리는데 취소 카톡”…무슨 일?


배우 김정난이 근황을 전했다. 4일 김정난은 인스타그램에 “새벽 4시에 일어나서 샤워하고 스태프 기다리는데 2시 반에 취소 카톡이 왔었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잠옷을 입은 채 차를 마시고 있는 김정난의 셀카가 담겼다. 1971년생으로 올해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