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행 혐의’ 황철순 “도둑 촬영·악플로 트라우마..당사자와 화해”


폭행과 재물손괴 혐의를 받고 있는 ‘징맨’ 황철순이 사과의 뜻을 전했다. 황철순은 1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물의를 일으켜 많은 분들게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어떠한 상황에서도 폭력은 정당화될 수 없음을 알고 있다. 잘못을 인정하고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