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린 깐부잖아~” 오영수, 깐부 치킨 모델 거절한 이유…“의미 흐려질까봐”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출연해 “나는 깐부잖아~”라는 대사를 유행시킨 배우 오영수(사진)가 깐부 치킨의 광고를 거절한 이유를 전했다. 15일 오영수는 경향신문과의 인터뷰에서 ‘깐부치킨’ 광고 모델 제안을 받은 것에 대해 언급했다. 오영수는 “‘깐부’는 ‘오징…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