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네임’ 베드신 논란 종지부…한소희 측 “감독·제작진과 협의 하에 진행”


배우 한소희 측이 넷플릭스 ‘마이네임’의 베드신에 대해 “제작진과 협의 하에 진행했다”고 밝혔다. 2일 한소희의 소속사 9아토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일 ‘마이 네임’ 관련 매체 인터뷰에서 있었던 한소희 씨가 ‘촬영 도중에 (베드신을 진행하게 됐다는 걸) 알게 됐다’는…

Source